손님들이 심심할까봐 걱정된 사장님